티맥스오에스-안랩, 보안시장 확대 위해 맞손
티맥스오에스-안랩, 보안시장 확대 위해 맞손
‘PC 백신/서버보안 제품 시장 확대를 위한 업무 협약’ 체결
▲솔루션과 기술지원 체계 분야 노하우 공동활용
▲영업 및 마케팅 전략 수립과 실행의 전 과정에서 협력
  • 위클리포스트
  • 승인 2019.07.08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07월 0일] - 국산OS를 표방하는 티맥스OS와 보안 기업인 안랩이 협력한다. 운영체제(OS) 및 클라우드 전문기업 티맥스오에스(대표 박학래, 한상욱)와 국내 대표 보안기업 안랩(대표 권치중)은 PC 및 서버 보안제품 시장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각 사가 보유한 솔루션과 기술지원 체계 분야의 노하우를 공동활용 ▲영업 및 마케팅 전략 수립과 실행의 전 과정에서 협력을 실행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보안 기능(시스템 및 사용자 환경의 분리, 통합 모니터링 관리 등)뿐 아니라, 보안 솔루션 연동 등으로 사용자 보안 환경을 고도화하고 시장 확대에 협업하는데 동의했다. 이에 앞서 티맥스OS 및 서버용 운영체제 프로리눅스(ProLinux)와 V3제품간 호환테스트를 완료하고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의 상호운영성 시험을 통과한 바 있다.

티맥스오에스 한상욱 대표는 “MS 윈도우7의 기술 지원 및 보안 업데이트가 내년 1월 종료됨에 따라 새로운 운영체제 및 보안에 대한 수요가 점점 커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번 MOU를 통해 보안 기능을 더 강화해 티맥스오에스의 운영체제가 MS 윈도우의 강력하고 유일한 대안이 될 것이라고 자신한다”고 말했다.

안랩 EPN사업부를 총괄하고 있는 강석균 부사장은 “안랩은 윈도우부터 리눅스, 안드로이드까지 다양한 OS환경에 대응하는 보안을 제공하고 있다”며 “운영체제 분야에서 오랜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는 티맥스오에스와 이번 협력으로 관련 시장에서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By 김현동 에디터 hyundong.kim@weeklypost.kr
〈저작권자ⓒ 위클리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