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제역 청정 브랜드 두지포크, 프로바이오틱스 농법으로 맛과 건강 잡아
구제역 청정 브랜드 두지포크, 프로바이오틱스 농법으로 맛과 건강 잡아
구제역 백신 항체 형성률 96% 신 농법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사료와 물이 관건
두지포크 서울대와 공동 연구 특허 출원
구제역 청정 돈육 브랜드 두지포크 주목
  • 김현동
  • 승인 2019.02.01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제역 ‘비상’…”돼지고기 안심하고 드세요”
프로바이오틱스 활용 축산농법, 구제역 백신 항체 형성률 96%

 

[2019년 02월 01일] - 경기도 안성의 젖소 농가에서 발병한 구제역으로 인해 정부 방역당국 및 전국의 축산농가에 비상이 걸린 가운데 프로바이오틱스를 이용한 축산농법이 주목을 받고 있다. 농진청 동물분자유전육종사업단이 전북대, 서울대 등의 학교 연구진과 두지포크와 함께 산학 공동으로 참여 개발해, 지난해 특허 출원한 에코 프로바이오틱스 솔루션이 그것.

현재 이 솔루션을 활용해 돼지를 사육하고 있는 친환경 농장 두지팜을 비롯해 시범 농장에서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을 이용하고 있다. 이들 농장에서 구제역 백신 항체 형성률은 96%에 달했다. 프로바이오틱스는 장에 도달해 유산(젖산)과 2차 기능성 성분을 생성하는 유익균으로, 장에 해로운 물질 생성을 방지하고 부패를 방지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 특히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이 들어간 사료와 물을 먹고 소독에도 활용하면서, 구제역으로 인한 돼지의 폐사율을 20%나 줄일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보고되었다.

두지포크는 사육하는 돼지에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을 먹여 일반 돼지고기에 비해 육질이 휠씬 부드럽고 불포화 지방산 등 몸에 좋은 영양 성분도 더 많이 함유하고 있다. 이처럼 두지포크는 돼지고기의 맛과 영양뿐만 아니라 돼지의 질병과 축사의 악취, 분뇨 처리, 생산성 저하 등 축산 분야의 4대 난제에 대안을 제시할 수 있는 축산시스템으로 탄생한 고품질 프리미엄 돈육 브랜드이다.

특히, 무호르몬제, 무소독제 제품인 두지포크는 소비자에게 신선하고 안전하게 제공하기 위해 산소포장을 거쳐 두지포크 온라인 사이트에서만 판매되고 있다. 또한, 전북대 교수진과 지역이 협력해 만든 ‘글로벌푸드컬쳐협동조합’에서 운영하는 수제 돼지고기 요리 전문점 ‘온리핸즈’에서도 맛볼 수 있다.

 

By 김현동 에디터 press@weeklypost.kr
〈저작권자ⓒ 위클리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