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크로니스, 불가리아에 R&D 센터 설립
아크로니스, 불가리아에 R&D 센터 설립
불가리아 수도 소피아 소재
사이버 보안 운영 센터 기반
파운데이션 이니셔티브 일환
소피아 대학 인턴십 및 멘토링
  • 김현동
  • 승인 2018.12.12 0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크로니스, 불가리아에 R&D 센터 설립
블록체인 및 AI 기반 사이버 보안 기술 연구목적




[2018년 12월 11일] - 물리적, 가상화 및 클라우드 기업 아크로니스(지사장 서호익)이 불가리아 소피아에 지사 및 R&D 센터를 설립했다. 유럽 내 중앙에 위치한 불가리아 R&D 센터는 전략적인 고객 지원과 폭 넓은 인력 운용을 위해 마련됐다.

소피아 중심부 세인트 스테파노 소재 불가리아 R&D 센터는 사이버 보안 운영 센터를 겸하여 운영된다. 미주, 아시아, 유럽 전역에서 기존에 운영되고 있는 사이버 보안 운영센터들과 마찬가지로 인근 지역 내 고객 환경의 데이터 보호 시스템을 모니터링하고, R&D 센터 소속 엔지니어들이 최신 위협 정보를 확보하여 빠르게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불가리아 R&D 센터에는 현재 30여명의 엔지니어가 상주하고 있으며, 연내에 50명까지 확충할 계획이다.

특히 인공지능 및 블록체인 기반의 사이버 보안 기술을 핵심 주제로 모든 연구 데이터는 전세계 사이버 보안 운영 센터에 소속된 500여명의 엔지니어들과 공유하여 다양한 보안 위협 사례를 모니터링하고 혁신 제품 개발에 이를 적용한다.

세르게이 빌로소프(Serguei Beloussov) 아크로니스 공동창립자이자 CEO는 “아크로니스는 불가리아에 5천만 달러를 투자하고 300여명의 하이테크 기술 인력을 채용할 계획이다. 불가리아 지사와 R&D 센터는 미국, 스위스, 싱가포르와 함께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중요한 전초기지로서 운영될 것이다”고 말했다.


By 김현동 에디터 cinetique@naver.com
<저작권자ⓒ 위클리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