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운드리스&매트릭스 스위치로 승부
바운드리스&매트릭스 스위치로 승부
KVM 스위치 기술력 1위 브랜드 ATEN
[KOBA 2019] 주요 브랜드 관전 포인트
  • 김현동
  • 승인 2019.05.26 0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VM 스위치 기술력 1위 브랜드 ATEN

[KOBA 2019] 주요 브랜드 관전 포인트




[2019년 05월 26일] - KVM 스위치 글로벌 점유율 1위 브랜드인 ATEN은 급변하는 디지털 영상 시장 대응을 목적으로 다양한 솔루션을 전면에 내세웠다. 올해 핵심이자 비중을 높인 솔루션은 ▲비디오 매트릭스 솔루션, 행사를 통해 처음 공개석상에 선보이는 ▲프레젠테이션 솔루션 ▲디지털 사이니지 솔루션 ▲USB-C 전용 도킹스테이션 솔루션 그리고 마찬가지로 시장에 처음 공개하는 ▲바운드리스 솔루션까지 총 5가지에 달한다.

바운드리스 솔루션이란?

영상 업계에서 갈수록 비중이 증가 추세인 요즘 가장 뜨는 기술이라는 것. 기존 KVM스위치에서 비디오가 빠진 형태를 기본으로 하는데, ATEN은 총 4대의 PC를 USB 방식으로만 연결해 참관자가 부스에서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구현했다. 기존 KVM스위치는 포트 스위칭을 할 때 핫키 혹은 별도의 버튼을 눌러 포트 번경이 필요한 반면, 바운드리스 솔루션은 물리적인 과정 없이 전환이 이뤄진다.

예컨대 마우스 커서를 이동하는 것만으로 간단하게 포트 스위칭이 이뤄진다. 선호하는 환경은 모니터나 PC대수가 많아 조작 편리성이 중요한 증권가 혹은 웹 디자인 환경인데, 따져야 할 요건은 아무래도 신뢰성이다. ATEN은 KVM 스위칭 글로벌/아시아 점유율 1위 브랜드로 스위칭에 관한 기술/유지/보수적인 부분에서 A/S 전담 요원이 한국에 상주하고 있기에 여타 브랜드 대비 빠르고 긴밀하게 대응 가능한 것이 경쟁력이다.

4K 매트릭스 솔루션이란?

4x4 또는 32x32 비디오 매트릭스 구성으로 부스를 꾸민 ATEN. 이 같은 형태를 월 디스플레이라고 칭하는데 최근 증가하고 있는 업계 트렌드라는 것. 4k를 중심으로 B2B나 공공. 기관에서 저렴한 DID를 이용해 비디오 월 형태로 디스플레이를 구현하는 추세다. 이러한 구현을 원한다면 반드시 갖춰야 하는 것이 매트릭스 스위치.

이때 스위치에는 비디오 소스 뿐만이 아닌 여러 가지 소스를 스위칭 해서 원하는 타깃의 모니터에 뿌려주는 것이 핵심 기술력인데, ATEN 장비가 지닌 2가지 핵심 기술력은 다음과 같다. 1. 포트스위칭을 할 때 딜레이 없이 민첩하게 반응 2. 비디오 월 화면 구성을 위해서는 별도 시스템이 붙어야 하는데 월 컨트롤러가 매트릭스 스위치에 내장되어 있다.

이 외에도 웹 베이스 기반 환경에 유용한 매트릭스 솔루션도 선보였다. 소스와 디스플레이가 원격지에 떨어진 환경이며 동시에 소스와 디스플레이 개수도 정확하지 않을 경우 도입 가능한 장비로 ‘원하는 소스를 원하는 모니터에 뿌려주는 기능을 베이스로 N vs N 이라는 조건을 충족하고 있다. 사실상 거리와 수량에 구애 받지 않고 동시에 확장에 대한 메리트를 최대한 높인 것이 핵심이다.

올해 40주년 ATEN, 강점은?

ATEN은 올해 창립 40주년을 맞았다. 그 점에서 ATEN 브랜드가 지닌 강점에 대해 설명을 부탁했다. 이에 대해 관계자는 ATEN 한국 지사를 중심으로 대리점이 수도권은 물론 각 직할시까지 빠짐없이 구성하고 있다는 점이 첫 번째요. 두 번째는 고객이 필요할 경우 제품 공급 루트가 네트워크 형태로 구성이 되어 빠르게 공급이 이뤄지고, 세 번째라면 한국 지사를 통해 매년 분기별로 기술 교육을 진행하기에 타 브랜드 대비 업무 스킬이 상향평준화 된 상태라는 점을 강조했다.


By 김현동 에디터 hyundong.kim@weeklypost.kr
〈저작권자ⓒ 위클리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