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지포크, 메디컬-농축산 산학협력 MOU 체결
두지포크, 메디컬-농축산 산학협력 MOU 체결
농촌진흥청 차세대바이오그린21,
동물분자유전육종사업단,
코리아메디케어와 산학협력 MOU 체결
  • 김현동
  • 승인 2019.03.15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지포크, 메디컬-농축산 산학협력 MOU 체결
메디컬-농축산 분야 네트워크 협력, 건강한 먹거리 정착 및 동물복지 인식 확대




[2019년 03월 15일] - 친환경 동물복지 정책이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두지포크(대표 장성용 박사)가 농촌진흥청 차세대바이오그린21, 동물분자유전육종사업단, 코리아메디케어와 ‘메디컬-농축산 분야의 융합 환경 조성’을 위한 산학협력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사람과 동물의 건강한 공존 공생을 위한 협력 △에코 프로바이오틱스 솔루션 연구 내용 공유 △명품 돈육 두지포크에 함유된 성분 정보 교류 등을 상호 지원 목적으로 이뤄졌다. 향후 가축 질병과 환경 문제 그리고 인체에 유익한 성분을 직접 확인할 수 있는 등 건강한 먹거리를 문화 확산에 긍정적인 단초가 될 전망이다.

주목할 에코프로바이오틱스 솔루션은 가축의 질병과 악취, 분뇨처리, 생산성저하 등 축산업계가 가진 4대 난제를 유용 미생물로 해결하는 축산 기술로, 고농도의 프로바이오틱스를 양돈농가에서 사료용, 음수용, 축사소독용으로 활용하면, 고품질 육질 생산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돼지의 면역력이 높아지고 신진대사가 촉진된다는 것이 연구결과 드러났다.

실제로 돼지의 구제역 항체 형성률이 86.8%로 매우 높게 나타났고 20% 이상의 폐사율 감소, 30% 이상의 축사 악취 감소, 3% 이상 생산성이 증가했다.

장성용 두지포크 대표는 “이번 협약은 국내 축산 경쟁력 확보는 물론 친환경 동물복지 환경 조성을 위한 단초가 될 것이며, 지속적인 산학협력을 통한 고품질 돈육을 생산, 판매해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By 김현동 에디터 hyundong.kim@weeklypost.kr
〈저작권자ⓒ 위클리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