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세기 PC시장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인물 2위 ‘리사 수’…1위는?
21세기 PC시장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인물 2위 ‘리사 수’…1위는?
  • 위클리포스트
  • 승인 2020.05.27 2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05월 27일] - 다나와가 창립20주년을 맞아 회원 1만 798명 대상으로 PC시장 20년 최고의 이슈 설문을 진행했다. 그 결과 21세기 PC시장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인물은 빌 게이츠, 지난 20년 PC시장 가장 큰 이슈는 애플 아이폰으로 조사됐다. 지난 4월 7일부터 5월 5일까지 약 한 달간 진행한 결과다.

빌 게이츠의 득표율은 전체 중 30.81%로 후보 10명 중 유일하게 30% 이상의 득표율을 보였다. AMD의 CEO인 리사 수(23.95%)가 2위를 차지했으며, 애플 煎CEO인 스티브 잡스(23.38%)가 근소한 차이로 뒤를 이었다. 잇달아 인텔 煎CEO인 브라이언 크르자니크(6.47%),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의 前CEO인 마이크 모하임(4.60%) 등이 이름을 올렸다.

21세기 PC시장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사건으로는 애플 ‘아이폰’ 발표가 전체 중 20.7%로 가장 많은 득표율을 차지했다. 2위는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XP’ 출시(11.59%)가 차지했으며, ‘Y2K’문제(8.98%), AMD의 ‘라이젠’ 출시(7.55%), ‘가상화폐’ 대란(6.85%), USB메모리의 등장(4.52%) 등이 뒤를 이었다.

투표에 참여한 회원 닉네임 ‘펭귄대마왕’은 “아이폰의 출시가 파운드리 업체 들의 공정 경쟁과 스마트폰 앱 시장의 거대화 등 IT업계에 큰 변화를 불러 일으켰다”는 의견을 남겼으며, ‘조합장안티팬’은 “윈도우95가 PC 시대를 알렸다면, 윈도우XP 는 어떤 사용자도 PC로 통한다는 것을 보여줬다”는 의견을 남겼다.

한편 다나와는 창립 20주년을 기념해 지난 5일 까지 총 10여 개의 사은 이벤트를 진행했다. 다나와는 이번 이벤트를 통해 지난 20년의 IT시장과 용산전자상가의 흐름을 뒤돌아 볼 수 있는 콘텐츠를 선보여 회원 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By 김현동 에디터 hyundong.kim@weeklypost.kr
〈저작권자ⓒ 위클리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