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신임 대표이사 의결, 권봉석·배두용 각자대표
LG전자 신임 대표이사 의결, 권봉석·배두용 각자대표
  • 위클리포스트
  • 승인 2020.03.26 2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03월 26일] - LG전자 신임 대표이사에 CEO 권봉석· CFO 배두용 각자대표 선임돼다. 26일 이사회 결정 안건으로 2인 체제로 대표이사 권한을 행사하게 된다. 각자대표는 공동대표에 비해 각 대표이사의 자율권이 보장돼 해당 분야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의사결정을 신속하게 할 수 있다고 LG전자는 설명했다.


권봉석 CEO는 기존 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동시에 회사의 디지털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을 이끌며 신 성장 동력을 확보하는 데 집중하게 된다.

배두용 CFO는 회계, 세무, 통상 분야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글로벌 경기의 불확실성이 높아지는 가운데 재무 관련 주요 사항에 대한 최고책임자의 역할을 수행한다.

앞서 같은 날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열린 제18기 LG전자 정기주주총회에서는 회사 목적 사항에 통신판매 및 전자상거래 관련 사업을 추가하는 정관 개정이 승인됐다. 이는 광파오븐, 세탁기 등 가전제품과 함께 사용하는 식품, 세제 등을 LG 씽큐(LG ThinQ) 앱을 통해 판매하거나 중개하는 형태의 신사업을 추진하기 위해서다.


By 김현동 에디터 hyundong.kim@weeklypost.kr
〈저작권자ⓒ 위클리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LG전자